상단여백
HOME TIPs
뮤지컬 여제 김소현, 뮤지컬 ‘엘리자벳’ 타이틀 롤 캐스팅!오는 11월 17일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 개막

 >>뮤지컬 배우 김소현, 뮤지컬 ‘엘리자벳’ 전격 캐스팅!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황후’ 만난다!
>>뮤지컬 여제 김소현, 뮤지컬 ‘엘리자벳’ 타이틀 롤 캐스팅! “인간 ‘엘리자벳’ 표현해 낼 것”
>>뮤지컬 배우 김소현 매혹적 황후로 무대 선다! 뮤지컬 ‘엘리자벳’ 전격 캐스팅! 기대감 상승!

배우 김소현이 뮤지컬 ‘엘리자벳’ 타이틀 롤로 나선다.
31일 배우 김소현은 뮤지컬 ‘엘리자벳’의 주인공 역에 캐스팅된 사실을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뮤지컬 ‘명성황후’, ‘팬텀’ ‘오페라의 유령’, ‘마리 앙투아네트’ 등에서 타이틀 롤을 맡아 압도적인 가창력과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선보이며 한국 최고의 배우로 인정받는 김소현이 2013년에 이어 5년 만에 ‘엘리자벳’ 무대에 올라 완벽한 연기를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소현이 분할 ‘엘리자벳’ 역은 오스트리아 역사상 가장 아름다운 황후로 기억되는 황후이자, 한인간으로의 온전한 자유를 갈망했던 인물이다.
뮤지컬 ‘엘리자벳’ 재연 당시 특유의 우아하고 고혹적인 분위기와 청아하고 맑은 음색으로 관객은 물론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받은 김소현은 이번 시즌에서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 ‘명성황후’ 등 기존 출연작에서 역사 속의 실존 인물들을 그려낸 경험을 살려 한층 더 깊고 세밀해진 내면 연기로 작품의 몰입도를 더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간 다채로운 작품에서 섬세한 연기력으로 깊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김소현은 2018년 다시 한 번 무대에 올라 한 여인이면서 인간인 ‘엘리자벳’의 고뇌와 외로움을 오롯이 표현할 것으로 귀추가 주목된다.
김소현은 “제가 사랑하는 작품인 뮤지컬 ‘엘리자벳’에 다시 한 번 참여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영광이고 설레 인다. 그녀를 더욱 잘 이해하고 표현하고 싶어 오스트리아의 ‘빈’에도 다녀왔다.”며, “2018년 시즌에서는 오스트리아의 황후 ‘엘리자벳’의 우아하면서도 카리스마적 면모는 물론, 그녀의 휴먼스토리에 초점을 맞추고자 한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린다.”며 작품에 대한 애정과 각오를 드러냈다.
김소현이 출연하는 뮤지컬 ‘엘리자벳’은 드라마보다 더 극적인 삶을 살았던 아름다운 황후 엘리자벳과 치명적인 매력을 지닌 ‘죽음(Der Tod)’의 사랑을 그린, 실존 인물과 판타지적인 요소의 환상적인 결합으로 만들어낸 흥행 대작이다.
2012년 초연 당시 10주 연속 티켓 예매율 1위, 1분기 판매 1위, 인터파크 ‘골든티켓 어워즈’ 티켓 파워 1위를 차지하며 총 120회에 걸쳐 15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뮤지컬 ‘엘리자벳’은 ‘제6회 더뮤지컬 어워즈’에서는 올해의 뮤지컬상을 비롯해 총 8개 부문을 석권해 작품성과 흥행성을 입증했다
배우 김소현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은 2018년 뮤지컬 ‘엘리자벳’은 김소현을 필두로 캐스팅을 공개하며 흥행 대작의 기록을 다시 써내려 갈 것으로 초미의 관심이 모인다.
한편, 김소현이 출연하는 뮤지컬 ‘엘리자벳’은 오는 11월 17일부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자전거생활  bicycle_life@naver.com

<저작권자 © 자전거생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자전거생활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