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NEWS
쎄미시스코, 영광국제스마트 e-모빌리티 엑스포서 초소형전기차 스마트EV 시리즈 선보인다~- 참관객 대상 초소형 전기차 스마트EV D2 차량 1대 경품 증정

㈜쎄미시스코(대표 이순종)가 10월 11일부터 14일까지 영광 대마산업단지에서 열리는 ‘2018 영광 국제 스마트 e-모빌리티 엑스포’에 참가해 초소형 전기차 스마트EV 시리즈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영광 국제 스마트 e-모빌리티 엑스포는 중소, 중견기업의 순수 기술과 제품 중심으로 펼쳐지며 전문적인 e-모빌리티 산업기술 주제뿐 아니라, 관람객이 체험하고 구입할 수 있는 블랙데이 행사 진행으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메인 이벤트로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2,200만 원 상당의 초소형 전기차 D2 차량 1대가 경품으로 증정된다.

이번 엑스포 기간 스마트EV 부스에서는 2인승 초소형 전기차 D2, 역삼륜 초소형 전기차 R3의 전시와 상담이 이뤄진다. 참가 업체 중 국내 초소형 전기차 인증을 받은 차량은 D2가 유일하다. 엑스포 전시장 야외 시승 부스에서도 ㈜쎄미시스코 단독으로 D2 시승 프로그램 행사를 진행한다.

<유럽에서 먼저 인정 받은 초소형 전기차 SMART EV D2>

스마트EV D2는 정부의 ‘친환경 배달장비 보급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MOU)’ 사업의 일환으로 전국 우체국에 납품되어 시범 운행 중인 모델이다. 2017년 상반기 전 세계 순수 전기차(BEV) 부문에서 닛산 리프, 테슬라 모델 S, 모델 X에 이어 네 번째로 가장 많이 팔린 차로 유럽 안전 기준 인증인 Euro L7e를 취득했다.

기존 출시된 일반 초소형 전기차가 냉∙난방시스템이 갖춰져 있지 않아 무더위, 비바람 등의 날씨에 취약한 반면 D2는 냉난방 공조시스템과 밀폐형 도어를 갖췄다. 1회 충전으로 최대 150km를 주행할 수 있다는 점과 가정용 220V로 간편하게 충전이 가능한 것도 장점이다.

아울러 국내 최초 직영 전기차 전용매장 오픈과 이마트를 통한 판매 네트워크 구축 등은 기존의 전통적인 자동차 판매 방식을 탈피했다.

쎄미시스코 이순종 대표는 “이번 엑스포를 통해 스마트EV 시리즈의 우수성을 알리고 초소형 전기차 트렌드 아이콘으로 입지를 굳혀 대한민국 e-모빌리티 산업의 대중화에 기여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D2는 국토교통부 및 환경부의 각종 평가기준 자격을 통과해 중앙정부와 지자체로부터 각각 450만원, 250만 원~500만 원(총 700만 원~950만 원)의 전기차 보조금을 지원받는 차종으로 선정됐다. 현재 SMART EV 직영매장과 전국 약 20여 개 이마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올해 7월부터는 온라인 쇼핑몰 인터파크에서도 판매 중이다.

김병훈 발행인  soolmeee@naver.com

<저작권자 © 자전거생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병훈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