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TIPs
중국 공유자전거 이야기 2 공유자전거 사용하기이기자의천진일기

중국 공유자전거 이야기 2
공유자전거 사용하기


중국 공유자전거 두번째 이야기로 사용방법을 소개한다. 사용방법은 무척이나 간단하다. 각 제품별 전용 앱을 설치하고 회원가입 절차만 끝내면 바로 사용할 수 있다. 사용 후 비용이 발생하는 경우 본인이 자주 사용하는 인터넷결제 방식을 선택해 결제하면 된다

 

공유자전거는 등장과 함께 단거리 이동수단으로 활용도가 높아 중국인의 삶에 빠르게 녹아들었다. 평상시 도로를 달리는 수많은 이용객을 볼 수 있고, 비 또는 눈이 내려 자전거 타기에 부적합하다고 생각되는 환경에서도 공유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을 볼 수 있을 정도다. 오늘은 14억 인구의 발이 된 중국 공유자전거의 사용방법에 대해 알아본다. 

 

스마트폰을 이용한 간편한 사용

 1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사용한다
기본적으로 공유자전거를 이용하기 위해서는 스마트폰이 있어야 하며 각 브랜드의 전용 앱을 설치해야 한다. 전용 앱은 중국 앱스토어와 인터넷에서 받을 수 있으며 설치 후 개인 전화번호로 인증을 받으면 가입이 완료된다.

 2   2-1  전용 앱으로 QR코드를 스캔하면 쉽게 사용할 수  있다

 2-2   2-3  정상적으로 스캔이 되었다면 뒷바퀴의 락이 풀리면서 주행이 가능해진다. 반납방식은 락을 다시 잠그면 된다

이용하려는 자전거를 발견했다면 자전거의 핸들바와 뒷바퀴쪽 모듈에 위치한 QR코드를 전용 앱으로 스캔하면 된다. 간혹 코드가 손상되어 스캔이 불가능한 경우 재빠르게 다른 자전거를 이용하는 게 정신건강에 이롭다. 장시간 수리 없이 방치된 자전거의 사용을 막기 위해 고의로 코드를 손상시키는 경우도 있고, 드물게 개인 자전거처럼 쓰려는 사용자가 코드를 훼손하는 사례도 있기 때문이다.

 3  인터넷에서 찾은 모듈의 내부구조 사진. 내부에는 GPS, 배터리, 블루투스 등의 기능들이 포함된다.

 3-2  만약 자전거에 문제가 있다면 고장신고를 할 수 있다. 고장신고가 접수된 자전거는 앱을 통해 다음 사용자에게 고장유무를 알려준다.

전용 앱에는 다양한 기능들이 포함되어 있다. 주변 자전거 위치를 찾을 수 있고 만약 자전거에 문제가 있다면 고장신고를 할 수 있다. 신고가 접수되면 다음 사용자에게 고장유무를 알려주며 주기적으로 회수차량이 신고접수 된 자전거를 수거해간다. 이외에도 앱에서는 자전거 사용내역, 거리, 시간, 소모 칼로리와 같은 정보들을 확인할 수 있다.

 3-3  각종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이용금액과 주의사항

 4  사용빈도가 높다면 정기권을 구매하는 게 경제적이다. 1년 무제한 이용금액은 103.2위안으로 한화 1만7000원 정도다
공유자전거의 이용금액은 15분에 1위안이다. 한화 170원 정도로 15분 후에는 추가 요금이 발생한다. 만약 사용횟수가 많다면 정기권을 구매하는 게 더 경제적이고 다양한 옵션들이 존재하므로 자신의 환경에 맞는 요금제를 선택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 180일 무제한 사용의 경우 56.4위안(약 96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반대로 사용빈도가 적다면 7일 동안 5번을 이용할 수 있는 4.8위안(약 820원) 이용권을 선택하면 된다. 

 5   5-1  주차는 지정된 구역에 해야 한다
서울의 대표 공공자전거 따릉이와 다르게 중국의 공유자전거는 지하철역 입구 주변을 제외하고는 지정된 반납장소가 없다고 봐도 무방하다. 다만 사진과 같이 시내 주정차 금지지역과 시 외곽을 벗어나는 경우에는 벌금이 부과된다.
사용자의 시민의식에 따라 주차장소와 방법이 선택되다 보니 횡단보도나 인도를 막는 경우가 다반사이고 고속도로나 육교 위, 건물 옥상, 배수로 등 생각지도 못 한 장소에서 발견되기도 한다. 
매일 아침 지하철 입구에는 진풍경이 벌어지는데 공유자전거를 타고 온 사람들의 자전거가 안쪽부터 쌓이면서 아슬아슬하게 두 명이 지나갈 정도의 공간만 제외하고 양쪽으로 자전거벽이 생겨 인도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불편을 겪기도 한다. 


이상윤 기자  yooni0974@gmail.com

<저작권자 © 자전거생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