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REVIEW 추천샵
[자전거업계소식] 펠트 구리점편안한 쉼터를 꿈꾸는 펠트 구리점

편안한 쉼터를 꿈꾸는
 

지난 3월 펠트 구리점이 새롭게 오픈했다. 160평의 넓은 공간에는 33종의 자전거, 300종의 의류, 루디 프로젝트의 모든 고글과 헬멧이 준비되어 한 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누구나 편안하게 쉴 수 있는 야외 테이블과 함께 매장에는 시원한 음료수가 항상 준비되어 있어 더위에 지친 라이더들에게 오아시스와 같은 쉼터가 될 것이다 
글·사진  이상윤 기자

 
 

경기 구리시에 위치한 펠트 직영점이 지난 3월 새롭게 문을 열었다. 파르마인터내셔널에서 제공하는 다양한 제품을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구리한강시민공원 운동장에서 500m 거리에 위치해 접근성도 뛰어나 부담 없이 방문해 쉼터로 활용할 수도 있다. 

160평 크기의 펠트 전문 아울렛
100평 크기의 본매장에는 총 33종의 펠트 자전거가 전시되어 있다. 12가지 TT(타임트라이얼) 모델, 5가지 에어로 모델, 4가지 올라운드 모델, 2가지 엔듀런스 모델, 10가지 하드테일 MTB 모델이 매장을 꽉 채우고 있다. 다양한 자전거만큼이나 라이딩에 필요한 액세서리도 잘 준비되어 있다.
매장 한쪽에는 루디프로젝트의 모든 고글과 헬멧이 전시되어 있으며, 모든 제품은 직접 착용해 볼 수 있다. 2층에 구성된 의류 코너 역시 다양한 제품을 구비하고 있다. 300종이 넘는 의류와 함께 오프라인 매장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라이딩용 가방이 준비되어 있어 라이더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한다.
펠트 구리점만의 장점은 60평의 창고에 즉시 출고가 가능한 200대의 자전거와 1000벌의 의류가 사이즈별로 보관되어 있다는 점이다. 아울렛답게 저렴한 이월상품과 다양한 신상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루디프로젝트의 모든 제품을 한 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자전거 휠을 재활용해 만든 출입문 손잡이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는 미캐닉 룸
벽면을 장식하고 있는 자전거와 액세서리
벽면을 장식하고 있는 자전거와 액세서리

 

펠트 구리점만의 특별함
전국 펠트 직영점에서는 자전거를 구매하는 라이더에게 무료 피팅 서비스를 제공한다. 단지 안장의 높낮이만을 조절해 주는 사이징이 아니라 라이더의 부상을 방지하고 최상의 퍼포먼스를 낼 수 있는 한층 더 높은 수준의 피팅 서비스다.
펠트 구리점에서는 20년의 사이클 경험과 1000명 이상을 피팅한 노하우를 갖고 있는 이봉조 점장이 피팅을 담당한다. 특별한 점은 오르막 경사를 구현해주는 ‘비텔리’ 실내트레이닝 롤러를 사용해 평지와 오르막 등 다양한 환경에서의 페달링까지 고려하는 섬세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이봉조 점장은 “앞으로 펠트 구리점이 많은 라이더가 쉬어갈 수 있는 문화공간이 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그는 “제품을 많이 판매해 이윤을 추구하는 매장이 아닌, 라이더들이 부담 없이 찾아주는 쉼터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신다양한 의류와 함께 라이딩 전용 가방이 준비되어 있다

 

매장이 오픈한지 얼마 되지 않아 부족한 면이 많지만, 꾸준히 라이더들의 편의를 위해 보완해나갈 계획이다. 먼저 더 많은 야외 테이블을 갖춰 단체 라이더들도 무리 없이 쉴 수 있는 장소를 마련하는 한편, 바비큐 파티를 즐길 수도 있도록 그릴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 점장은 “오픈 기념으로 진행한 무료 피팅 이벤트를 통해 통증을 호소하던 라이더들이 호전되는 모습을 보며 보람을 느꼈다”면서 앞으로도 많은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현재는 초보자들을 위한 브레이크를 잡는 방법 등 라이딩 스킬을 알려주는 아카데미를 구상 중이다. 기량 상승을 원하는 중급 라이더들에게는 선수를 초빙해 훈련방법과 페달링 등 구체적인 트레이닝을 기획하고 있다. 앞으로도 유익한 이벤트를 통해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즐거운 자전거문화를 만들겠다는 것이 펠트 구리점의 목표다.

 ‌펠트 구리점 www.facebook.com/FeltGNC/    경기 구리시 아천동 62-6    070-8849-6033

 
 
 

이상윤 기자  yooni0974@gmail.com

<저작권자 © 자전거생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